Participante de “Produce 101 Season 2” Woo Jin Young escribe una carta a sus fans luego de su eliminación

En el episodio del 26 de mayo de “Produce 101 Season 2”, el aprendiz de HF Music Company, Woo Jin Young, se ubicó en el no. 40, lamentablemente no llegando al top 35.

Después del episodio, él compartió una carta manuscrita para los fans expresando su gratitud.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안녕하세요 HF뮤직컴퍼니 연습생 우진영 입니다. 여러분들이 저에게 주신 많은 관심과 사랑 덕분에 여기까지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합숙기간동안 저에게 많은 도움을 주었던 같이 고생한 97명의 형아, 친구 ,동생들 정말 다시 한번 고맙다고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비록 저는 결과가 아쉽게 되었지만 남은 친구들 많이 많이 응원해주세요!!ㅎㅎ 저는 더욱더 열심히 해서 빠른 시일 내에 다시 인사 드릴 수 있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믿고 기다려주신 많은 국민프로듀서 여러분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ㅎㅎ 실망 시켜드리지 않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고 또 노력하는 우진영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담이 형아!! 나 없으니까 심심하지ㅜ_ㅜ 몸 관리 잘하고 최선을 다해서 형아가 보여 줄 수 있는 최고의 모습을 다 보여주길 바라!! 나는 여기서 형아들이랑 응원하고 있을게!! 지금도 열심히 꿋꿋이 노력하고 있을 우담이 형아를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세요!! 정말 열심히 하고 노력하는 형아입니다^_^ 감사합니다♥ 우진영 올림 . ———————————————– 진영이에요!?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여러분들 뭐라 말로 표현 할 수 없을 정도로 감사해요. 여러분들이 저에게 주신 사랑과 관심 정말 평~생 잊지 못할 것 같아요.? 잊을 수 없는 행복한 기억을 주신 여러분들 진짜 진짜 진짜 감ㅅㅏ하고 고맙고 사랑해요!? 그리고 SNS가 없어서 어떻게 여러분들과 소통해야 하나 고민이 참 많았거든요, 제가 원래 SNS를 잘 못하고 안해서요..?그런데 이 곳에서 여러분과 소통 할 수 있다는 말을 들었을 때 내심 설레고 기뻤어요. 형아들이랑 연습 할 때 진짜 재밌거든요, 제 일상 모습이나 여러분들이랑 같이 나누고 싶은 모습들을 많이 많이 보여 드릴께요!? 또 ! 앞으로는 저도 더 셀카 잘 찍을 수 있게 연습해서 많이 많이 올릴께요! 마지막으로 진영이 미쳤지 ㅇㅅㅇ~~~~뿌뿌뿌뿌~~~❤ #HF뮤직컴퍼니 #HNextBoys #HNB #프로듀스101시즌2 #프듀101시즌2 #Produce101season2 #우진영

A post shared by HNB (@h_nextboys) on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안녕하세요 HF뮤직컴퍼니 연습생 우진영 입니다. 여러분들이 저에게 주신 많은 관심과 사랑 덕분에 여기까지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합숙기간동안 저에게 많은 도움을 주었던 같이 고생한 97명의 형아, 친구 ,동생들 정말 다시 한번 고맙다고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비록 저는 결과가 아쉽게 되었지만 남은 친구들 많이 많이 응원해주세요!!ㅎㅎ 저는 더욱더 열심히 해서 빠른 시일 내에 다시 인사 드릴 수 있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믿고 기다려주신 많은 국민프로듀서 여러분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ㅎㅎ 실망 시켜드리지 않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고 또 노력하는 우진영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담이 형아!! 나 없으니까 심심하지ㅜ_ㅜ 몸 관리 잘하고 최선을 다해서 형아가 보여 줄 수 있는 최고의 모습을 다 보여주길 바라!! 나는 여기서 형아들이랑 응원하고 있을게!! 지금도 열심히 꿋꿋이 노력하고 있을 우담이 형아를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세요!! 정말 열심히 하고 노력하는 형아입니다^_^ 감사합니다♥ 우진영 올림 . ———————————————– 진영이에요!?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여러분들 뭐라 말로 표현 할 수 없을 정도로 감사해요. 여러분들이 저에게 주신 사랑과 관심 정말 평~생 잊지 못할 것 같아요.? 잊을 수 없는 행복한 기억을 주신 여러분들 진짜 진짜 진짜 감ㅅㅏ하고 고맙고 사랑해요!? 그리고 SNS가 없어서 어떻게 여러분들과 소통해야 하나 고민이 참 많았거든요, 제가 원래 SNS를 잘 못하고 안해서요..?그런데 이 곳에서 여러분과 소통 할 수 있다는 말을 들었을 때 내심 설레고 기뻤어요. 형아들이랑 연습 할 때 진짜 재밌거든요, 제 일상 모습이나 여러분들이랑 같이 나누고 싶은 모습들을 많이 많이 보여 드릴께요!? 또 ! 앞으로는 저도 더 셀카 잘 찍을 수 있게 연습해서 많이 많이 올릴께요! 마지막으로 진영이 미쳤지 ㅇㅅㅇ~~~~뿌뿌뿌뿌~~~❤ #HF뮤직컴퍼니 #HNextBoys #HNB #프로듀스101시즌2 #프듀101시즌2 #Produce101season2 #우진영

A post shared by HNB (@h_nextboys) on

“Hola, este es el aprendiz de HF Music Company, Woo Jin Young. ¡Gracias a la atención y el amor que me dieron, pude llegar a este punto y terminar bien! Les agradezco sinceramente”, comenzó. También se mencionó a sus compañeros aprendices en el programa, diciendo: “Quiero una vez más agradecer a los 97 amigos que me han ayudado mucho y trabajado duro juntos. Aunque mi resultado final fue decepcionante, por favor, ¡den un montón de apoyo a mis amigos que quedan!”

Él continuó: “Trabajaré aún más duro para poder verlos de nuevo pronto. Gracias de nuevo a los productores nacionales que han creído en mí y que me han esperado. Me convertiré en alguien que trabaje más y más duro para no defraudar”.

Concluyó el mensaje mencionando a Park Woo Dam, un aprendiz de la misma agencia que todavía está en el programa. “Por último, ¡Woo Dam! Es aburrido sin mí, ¿verdad? ¡Cuida bien de tu salud, y trabaja duro para que puedas mostrar el mejor lado de ti! ¡Estaré aquí animándote! Por favor, den un montón de apoyo y amor a Woo Dam, ¡que sigue trabajando muy duro! Realmente él hace su mejor esfuerzo. Gracias”.

Aunque Woo Jin Young no recibió mucha atención al principio del programa, a medida que su grado subió de C a A, y después de tres actuaciones en “M! Countdown”, su popularidad comenzó a aumentar constantemente. Fue especialmente notado después de su excelente actuación como el centro de “Who You” durante las evaluaciones de posición.

Mientras tanto, Woo Jin Young regresará a HF Music Company para seguir entrenando.

Fuente (1)

¿Cómo te hace sentir este artículo?
0
0
0
0
0